인도

가난한 둥게스와리 마을이지만

요즘은 마을 주민들의 먹고사는 문제는 상당부분 해결이 되었습니다.

하지만 아직 끼니를 걱정해야하는 극빈자들이 있습니다.

대부분이 생계활동이 힘들고 돌봐줄 자식들도 없는 노인들.

 









 

JTS INDIA 에서는 센서스 조사와 가정방문을 통해

실제로 지원이 필요한 사람들을 선별해 정기적으로 식량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이번 구호대상자는 50여명.

식량을 지원받아야 할 만큼 가난한 사람들이 줄어들고

점점 구호대상자가 적어지기를 기대합니다.


페이스북 댓글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게시판의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이나, 상업적 홍보글은 통보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이름     비밀번호     인증번호     CD 댓글등록
다음글 예초기 돌리는 제이 부라더!
이전글 지바카병원에 환자가 많아요